식품별 정보 > 계란
계란 알레르기는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식품 중 가장 흔한 것의 하나로, 특히 영유아에게서 나타난다. 계란 알레르기는 계란을 직접 먹거나 계란이 포함된 음식을 먹은 후 수 분에서 수 시간 사이에 발생한다. 징후 및 증상은 경미한 것에서부터 심각한 것까지 있는데 피부발진, 두드러기같은 피부 증상과 기침과 호흡곤란 등 호흡기 증상, 구토, 복통 등의 위장관 증상이 포함된다. 계란 알레르기는 식품 유발 아나필락시스의 원인이 될 수 있다. 계란 알레르기를 예방하는 방법은 계란과 이와 관련한 식품을 피하는 것이다. 그러나 계란은 흔히 사용되는 식품이므로 제한이 매우 어렵다. 만약 경미한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난다면, 일반 의약품인 항히스타민 약제가 알레르기 증상을 경감시키는 것에 도움이 될 수 있다. 그러나 아나필락시스는 에피네프린 주사(에피펜, 트윈젝)의 투여와 응급처치가 필요하다.
계란 알레르기 증상은 개개인마다 다르며 수 분 혹은 수 시간 사이에 일어나고 증상을 다음과 같다.
아토피피부염의 악화
피부발진이나 두드러기, 가려움증
기침과 천식
알레르기성 비염(재채기와 콧물, 코막힘)
복부통증, 경련, 메스꺼움, 구토와 같은 위장 증상
목구멍의 부종, 기도 부종으로 인한 호흡곤란
맥박의 상승, 혈압강하를 동반한 쇼크
현기증, 머리가 어지럽거나 의식상실
계란 알레르기는 기도와 호흡을 막아 생명을 위협하는 아나필락시스를 일으킨다. 만약 계란에 대한 반응을 갖는다면 그것이 경미한 반응일지라도 의사에게 얘기하도록 한다. 테스트를 통해 진위여부를 확인하여 향후 잠재된 위험을 피하도록 한다.
목구멍의 부종, 기도 협색증으로 인한 호흡곤란
혈압 강하를 동반한 쇼크
복부 통증, 경련
맥박의 상승
현기증, 머리가 어찔하거나 의식 상실
음식을 먹은 직후 식품 알레르기의 징후를 보이면 의사나 알레르기 전문의의 진찰 및 상담을 받도록 하고, 아나필락시스의 심각한 증상이 나타나면 응급약물을 사용하고, 응급실을 찾아 응급처치를 받도록 한다.
다음의 요소는 계란 알레르기의 위험을 높인다.
기타 알레르기 : 때로는 계란알레르기가 다른 알레르기와 연관되어 일어난다.
아토피피부염 : 심한 아토피피부염을 가진 아동들은 식품알레르기가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font>
가족력 : 만약 부모 중에 천식, 식품 알레르기 또는 알레르기성 비염, 두드러기, 습진 등의 기타 알레르기를 갖고 있었다면,
             자녀에게 알레르기가 발현될 위험이 높다.
나이 : 계란 알레르기는 어린 아동들에게서 빈번하다. 성장해감에 따라 소화기관이 발달하고 알레르기를 발현시키는 식품성분의
          흡수가 적어져 아동들의 대부분이 만 3~5세 즈음에 계란 알레르기에서 벗어난다.
다음의 계란이나 계란 관련 식품이 표기된 식품은 제한한다.
알부민(Albumin)
계란(모든 형태 포함, Egg: white, yolk, dried, powdered, solids)
마요네즈(Mayonnaise)
글로불린(Globulin)
오보알부민(Ovalbumin), 오보뮤신(Ovomucin), 오보뮤코이드(Ovomucoid)
리베틴(Livetin)
맛살(Surimi)
다음의 식품에도 계란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가 있으니 주의한다.
제과/제빵류(Baked goods)
계란 대체식품(Egg substitutes)
레시틴(Lecithin)
마카로니(Macaroni)
마지판(Marzipan)
마쉬멜로우(Marshmallows)
누가(Nougat)
파스타(Pasta)
많은 전문가들이 계란 알레르기 환자들은 다른 종류의 새알도 같은 반응을 가져올 수 있어 주의를 요한다.
기타 조류 난류(오리, 거위, 메추리, 칠면조 등)
약품 및 기타 주의사항
종합감기약(염화리소짐) : 시판 일반 감기약에 포함된 소염제인 리소자임 (lysozyme)은 피하도록 한다.
독감 예방접종 : 계란 알레르기가 있는 경우 독감예방접종 시 담당 전문의 선생님에게 확인 하도록 한다.
알레르기 유발 원일 식품의 표시 기준, 한국(2008)에 따라 계란이 포함되어 있는 모든 식료품의 포장 표면에 “계란”이라고 성분을 표기하도록 했다. 식재료 구입 시 반드시 성분을 확인하고 성분을 확인 할 수 없는 식품은 섭취를 금한다.
계란 알레르기가 있는 경우 난황보다는 난백이 항원으로서 반응하는 경우가 많아, 난백은 못 먹어도 난황은 먹을 수 있는 경우가 있지만 난황과 난백을 완벽하게 분리하는 것이 어려워 교차오염의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모두 제외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청어람미디어 우편번호 03908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1654 DMC 이안상암 1단지 402호 Tel : 02-3143-4006~4008 Fax: 02-3143-4003
Copyright 2010 foodallergy.or.kr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 chungaram@empas.com
식품과 알레르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